미국인들 번지르한 말빨은 대단한 듯

  • #3864835
    abc 172.***.208.133 2172

    개인적으론 면접 중 behavioral questions가 제일 고역입니다

    10년 후의 당신의 위치는? (더 돈 많이 주는 회사 찾아가겠지)
    우리 회사를 지원한 동기는? (돈 더 주니깐)
    우리 회사와 핏이 맞다고 생각하는 이유는? (잡 디스크립션에 그렇게 써 있어서)
    지금 회사를 떠나려는 이유는? (돈도 안주고 업무는 더럽게 많어서)

    무슨 판타지 소설을 쓸까 기대도 안하는데 막상 지원자들은 청산유수 말빨이 신의 경지입니다

    듣고 있으면 평생 이 회사를 꿈꾸면서 살아온 운명의 짝을 만났다는 말투입니다

    그래서 미국인 면접관에게 물어봤는데 ‘쟤 대단하더라 정말 우리 회사 좋아하나봐’ 돌아오는 대답은 ‘BS’

    미국인들도 이런 면접은 영양가 없다고 생각하는지 구글에서 어차피 답 다 있는데 왜 하는지 모르겠다는 의견도 많더군요

    • 1234 12.***.148.106

      제 생각도 정말 같습니다.
      면접뿐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말은 참 번지르르한데 행동은 너무 딸리는듯한…..

    • 11 172.***.1.180

      레알공감. 그냥 말로만 일하는듯.

    • 221123 96.***.104.162

      개구리 올챙이시절 모른다더니 살만하신가 봐요. 정작 지원자들은 거짓말이라도 해서라도 일자리 구하는 중인데, 본문 작성자도 크게 다르지는 않은듯? ㅋ

    • . 45.***.4.196

      이건 공감..입으로 일하고 하는일 보면 답답하고 실수투성이..그래서 난 항상 더블체크 한다..얘네들 못미더워..

    • 삼사라 184.***.15.9

      한국 사람들도 한국에서 말만 잘 하는 사람들 많아요. 여기는 말로 때우는 기술이 발달하기도 했지만, 미국에서 우리는 영어로 말이 딸려서 더 그렇게 느끼는 부분도 있는거겠죠.

    • ㅇㅇㅇ 216.***.108.171

      학교에서 메인으로 배우는 것중의 하나가,, 리딩, 디스커션, 디베이팅, 에세이 학교 정규 과정에서 중요한것중에 하나라 그런듯..

    • ㅈ ㅅ ㅌㅊ 76.***.16.52

      진짜 공감합니다. Area Sales Manager 채용할 때 화상 interview에 참여하는데 진짜 말은 청산유수더군요.
      그래서 그중에 그나마 객관적(?)으로 말한 사람을 채용했더니 Operation Team 불평만 맨날 하고 Support가 안된다고 하더니 6개월 후에 다른 직장으로 옮기더군요. 2 weeks notice는 At-will 관계라 필요 없다고 하면서…

      그래서 어느 순간 Resume에 아시아계 Company 에서 오래 경력이 있으신 Sales 분들은 잘 눈길을 주지 않고 있습니다. ㅠㅠ

    • dd 98.***.238.63

      애석하게도 현실은 말만 잘하고 실력없는사람이 말못하고 실력있는사람보다 인정받는게 대다수입니다. 다만 말도잘하고 실력도있으면 함부로 못대합니다.

    • 12.***.65.154

      재수없긴 한데 한편으로 부럽긴함 ㅋㅋ